default_setNet1_2

제주시니어클럽, ‘살레 카페’ 개소식

기사승인 2017.11.27  19:33:27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제주시니어클럽(관장 황영애)이 주관한 제주 전통음식 체험관 ‘살레 카페’가 27일 개소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제주시니어클럽은 지난 8월 한국중부발전 및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기금공모 사업에 선정돼 국비 2억원을 지원받고, 정실 월정사 인근에 자체 소유 건물을 전통음식 체험관으로 리모델링해 카페를 열었다.

이날 개소식에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김황국 도의회 부의장(바른정당·제주시 용담1·2동), 장성익 한국중부발전소 기획본부장, 최성재 한국노인인력개발원장, 김정호 한국시니어클럽협회장, 김경자 대한노인회취업지원센터장 등이 함께 참석했다.

살레 카페는 전통음식 체험교실, 천연염색 체험관, 공연, 사진 전시관 등으로 조성됐고, 야외 데크 공간도 마련됐다.

체험교실은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예약제로 운영되며, 제주 전통음식 빙떡, 지름떡, 돼지고기 적갈을 만들어볼 수 있다.

아울러 카페 운영에 참여하는 노인 11명에게는 수익금을 임금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제주신보 webmaster@jejunews.com

<저작권자 © 제주신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스포츠

1 2
item58

오피니언

item57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